2014.02.11 여우주연상 후보 발표

올해 선정된 여섯 명의 여우주연상 후보는 무한한 에너지를 보여준 배우들입니다. 그들은 자신만의 뚜렷한 개성으로 맡은 배역을 소화해서 연기가 아닌 실제 캐릭터 (인물) 처럼 관객에게 다가왔습니다. 올해 뛰어난 연기를 보여준 배우는 많았지만, 지금 소개하는 여섯 명의 배우들은 그중에서도 특별한 인상을 남긴 배우들입니다.

Show More

그 외에도 많은 득표를 받은 배우들이 있는데 <앵두야, 연애하자> 의 류현경, <미스진은 예쁘다> 의 진선미, 그리고 <환상속의 그대> 에 출연한 이영진, 한예리가 있었습니다. * 박지수, 양조아, 정은채는 여우주연상 후보뿐만 아니라 신인배우상 후보에도 올라 있습니다.

2014.02.10 남우주연상 후보 발표

저예산-독립영화가 상업영화와 비교하면 개봉관이 많거나 홍보에 많은 예산을 쏟지는 못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스타 파워가 없는 것은 아닙니다. 2013년에 국내에서 개봉한 60편 이상의 저예산-독립영화에서는 신인배우, 경력 배우, 유명 스타들의 열연으로 아주 다양한 연기를 볼 수 있었습니다. 올해 선정된 여섯 명의 남우주연상 후보는 한 해 동안 무한한 가능성을 보여준 젊고 기대되는 배우들입니다.

Show More

그 외에도 많은 득표를 받은 배우들이 있는데 홍상수 감독의 <우리 선희>에 출연한 연기파 배우 정재영, <경복>에서 감독과 주연을 맡은 최시형, 그리고 <1999, 면회>의 김창환 배우가 있었습니다.

 

*강신효, 김수현, 남연우, 이준은 남우주연상 후보뿐만 아니라 신인배우상 후보에도 올라 있습니다.

신인감독 + 촬영감독

​© 2021 by Wildflower Film Awards Korea

  • Twitter Classic
  • Facebook App Icon
  • McLAM7Kca.jpeg
정유미 <우리 선희>

배우 정유미는 동년배의 여배우들 중 가장 자연스러운 연기를 하는 연기자 중 한 명으로 평가받으며 <사랑니> (2005), <가족의 탄생> (2006), <카페느와르> (2009), <내 깡패같은 애인> (2010) , <조금만 더 가까이> (2010), <도가니> (2011) 등 상업영화와 독립영화를 오가며 활발히 활동하고 있습니다. 홍상수 감독 작품중 5번째 출연한 영화인 <우리 선희> 에서는 학교에 추천서를 받으러 갔다가 그녀에게 반한 (적이 있는) 세 명의 남자와 조우하게 되는 영화과 졸업생 선희 역을 연기하였습니다.